"네이버 초거대AI, 블로그도 요약" 창작도구로 활용도↑

윤지혜 기자 기사 입력 2023.10.13 09:35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공유하기
글자크기
/사진=네이버
/사진=네이버
네이버(NAVER (195,000원 ▼9,000 -4.41%))는 자체 LLM(거대언어모델) 하이퍼클로바X 기반의 창작 도구인 '클로바 포 라이팅' 일부기능을 인플루언서 토픽에 적용했다고 12일 밝혔다.

클로바 포 라이팅은 네이버의 콘텐츠 제작도구 '스마트에디터'에 하이퍼클로바X를 결합했다. 이를 활용하면 특정 주제의 콘텐츠 여러개를 묶어 하나의 글로 재구성하는 인플루언서 토픽 발행 시 블로그 요약문과 제목을 빠르게 작성할 수 있다. 현재 2만명의 창작자가 월 7000개의 인플루언서 토픽을 발행하고 있다.

네이버는 클로바 포 라이팅으로 창작자들이 인플루언서 토픽 발행시간을 절약하고 콘텐츠 개발에 집중할 것으로 기대했다.

네이버는 올해 블로그 서비스에서 클로바 포 라이팅을 활용한 AI 글쓰기를 실험한다. 일부 이용자를 대상으로 지난 5일부터 사용성 테스트를 진행 중이다. 또 기업 홈페이지 운영자 등 전문적인 글쓰기 도구가 필요한 이용자에게 솔루션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네이버의 노코드(No Code) AI 개발 플랫폼 '클로바 스튜디오'로 AI 작가 등 자체 솔루션을 만드는 기업도 많다.

한준 네이버 커뮤니티 CIC(사내독립기업) 책임리더는 "더 많은 네이버 창작자들에게 클로바 포 라이팅 체험기회를 확대해 이들이 창의성이 요구되는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며 "하이퍼클로바X가 사업자에게는 든든한 사업 파트너로, 창작자에게는 단순반복적 수고를 덜어주는 창작 도구로 활용될 수 있도록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 기자 사진 윤지혜 기자

이 기사 어땠나요?

이 시각 많이 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