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갤S23도 '실시간통번역' 쓴다…갤럭시AI 업데이트

변휘 기자 기사 입력 2024.03.29 08:39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공유하기
글자크기
/사진제공=삼성전자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82,200원 ▼1,500 -1.79%)는 '갤럭시 S23' 시리즈를 비롯해 지난해 출시한 주요 모델에 '갤럭시 AI' 적용을 시작한다고 28일 밝혔다.

업데이트 대상 모델은 △갤럭시 S23 시리즈(S23·S23+·S23 울트라) △갤럭시 S23 FE △갤럭시 Z 플립5·Z 폴드5 △갤럭시 탭 S9 시리즈(S9·S9+·S9 울트라) 등 총 9개다. 이용자들은 이날부터 갤럭시 AI를 지원하는 원(One) UI 6.1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할 수 있다.

업데이트를 통해 이용자들은 △13개 언어를 지원하는 '실시간 통역' △메시지의 번역부터 톤 변경까지 제공하는 '채팅 어시스트' △화면에 동그라미를 그리면 검색 결과를 제공하는 '서클 투 서치' △복잡한 글을 간략하고 쉽게 정리해 주는 '노트 어시스트' △생성형 AI 기반으로 새로운 사진 편집 경험을 제공하는 '생성형 편집' 등 갤럭시 AI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다만 탭S9 와이파이 모델은 실시간 통역 기능이, S23 FE는 인스턴트 슬로모 기능이 지원되지 않는 등 모델마다 세부 지원 기능은 다를 수 있다.

원UI 6.1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는 스마트폰 알림창의 안내에 따라 진행할 수 있으며, 28일부터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또 삼성스토어와 이통사 매장의 S·ZONE 등 전국 6900여 곳에서 갤럭시 AI가 업데이트된 실제 단말과 체험 앱을 통해 AI 기능을 체험해볼 수도 있다. 홍대, 대치 등 주요 삼성스토어에서는 스마트폰과 탭, PC, 갤럭시 버즈를 함께 체험할 수 있는 'AI 에코 특화존'이 운영된다.

한편 삼성전자는 '갤럭시 AI 적용 모델 확대 기념'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다음 달 30일까지 S24 시리즈를 비롯해 갤럭시 AI 업데이트 대상 스마트폰을 구입하는 고객에게 '갤럭시 스마트태그2'를 증정하고, Z플립5를 개통하는 고객에게는 전용 '플립수트 케이스'와 '스크린 프로텍터'를 추가로 제공한다.

또 5월 31일까지 탭S9 시리즈를 구매하면 △S펜 크리에이터 에디션 △라미 알스타 S펜 △키보드 북커버 △스마트 북커버 등 정품 액세서리를 최대 70% 할인해주고, '굿노트·한컴독스·삼성에듀 1년 이용권' 등을 제공한다. 기존 갤럭시 탭이나 아이패드 반납 시 중고 매입가에 최대 35만원 추가 보상 혜택도 제공한다.
  • 기자 사진 변휘 기자

이 기사 어땠나요?

이 시각 많이 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