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년까지 '8조원+α' CVC 펀드 조성…벤처캐피탈 지원 속도↑

세종=최민경 기자 기사 입력 2023.07.24 15:20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공유하기
글자크기
산업통상자원부와 국내 기업형 벤처캐피탈(CVC) 업계가 민관 합동으로 2025년까지 '8조원+α' 규모의 펀드를 조성한다.

산업부와 국내 CVC 42개사는 24일 오후 서울 롯데호텔에서 'CVC 얼라이언스' 출범식을 열고 CVC 펀드 조성계획을 발표했다.

산업부가 발표한 '산업 역동성 제고를 위한 CVC 활성화 방안'에는 △2025년까지 CVC 정책펀드 1조원 조성 △CVC 참여형 연구개발(R&D) 오픈이노베이션 추진 △CVC 투자기업의 성장지원 △CVC 제도개선 등의 내용이 포함됐다.

CVC 업계는 △1조원 정책펀드에 더해 7조원 규모의 CVC 펀드 추가 조성 △모기업·계열사를 통해 스타트업의 기술검증 △시장개척 등 스케일업 전주기 지원 등을 약속했다. 또 CVC 투자 확대를 위해 일반지주회사 소속 CVC가 적용받는 외부자금 조달 비율 제한, 해외투자 비율제한 등 규제 개선을 건의했다.

이창양 산업부 장관은 "대·중견기업과 벤처기업간, 주력산업과 신산업 간 오픈이노베이션을 촉진하는 핵심 주체로서 CVC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우리 CVC 업계가 국내외 투자를 확대할 수 있도록 규제 완화 방안을 조속히 확정하고 관계부처와 함께 법령개정에 착수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CVC 투자와 연계한 산업기술 연구개발(R&D) 사업을 확대하고, 모든 산업부 R&D의 기획·평가 과정에 CVC 참여를 확대하는 등 기술 수요자 중심으로 R&D 프로세스를 개편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민관 합동 CVC 펀드 조성의 첫 걸음으로 효성벤처스 510억원, 라이트하우스컴바인인베스트 700억원 등 총 1210억원 규모의 제1호 및 제2호 민관 합동 CVC 펀드 결성식도 진행됐다.

관련기사

  • 기자 사진 세종=최민경 기자

이 기사 어땠나요?

이 시각 많이 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