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채널서 서비스·상품 예약하고 결제까지

배한님 기자 기사 입력 2023.08.07 09:49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공유하기
글자크기

카카오톡 예약하기 비즈니스 파트너 모집…전시·숙박·식당 등 업종
예약하기 기능 무료 제공…결제 기능 연동 시 결제 수수료만 부과

/사진=카카오
/사진=카카오

카카오톡에서 톡채널을 운영하는 소상공인들이 서비스 및 상품 예약부터 결제까지 카톡에서 한 번에 받을 수 있는 기능이 생겼다.

카카오 (51,700원 ▼1,400 -2.64%)는 카카오톡 채널을 기반으로 다양한 예약 상품을 발견하고 예약할 수 있는 '카카오톡 예약하기' 서비스를 확장한다고 7일 밝혔다. 지난 3월 출시 후 협력사 중심으로 운영하던 서비스를 소상공인 등 카카오톡 채널 운영 사업자 전반으로 넓힌 것이다. 카카오톡 채널을 운영 중인 비즈니스 파트너는 해당 채널에 직접 예약 및 결제 기능을 신청하면 카톡 채널에 예약·결제 기능이 추가되는 방식이다. 예약하기 기능은 무료로 적용할 수 있고, 상품 결제 기능을 연동하면 판매 수수료 없이 결제 수수료만 부과된다.

서비스 신청은 '카카오톡 예약하기 파트너센터'에서 사업자 정보를 입력하고 장소 및 상품 등을 등록하면 된다. 이후 내부 심사를 거쳐 승인이 완료되면 예약하기 서비스를 채널에 적용할 수 있다. 사업자는 카카오톡 채널을 추가한 이용자를 대상으로 메시지 발송을 통해 할인 쿠폰이나 상품 관련 소식 등을 안내할 수 있어 예약 관리부터 홍보, 마케팅까지 카카오톡에서 단골을 관리할 수 있다.

카카오는 예약하기를 도입한 비즈니스 파트너에게 사업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리플렛·배너·스티커 등으로 구성된 '예약하기 웰컴키트'를 제공한다. 아울러 파트너사의 카카오톡 채널에서 사용 가능한 '채널 스킨'도 지급한다.

서비스 확장을 맞아 카카오는 '카카오톡 예약하기' 공식 홈 화면을 개편하고, 예약 가능한 상품을 검색하는 기능과 내 주변에서 예약할 수 있는 장소를 찾을 수 있는 기능을 추가했다.

서성욱 카카오 SME사업팀장은 "예약 기능 도입을 필요로 하는 많은 사업자에게 편리한 비즈니스 환경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한 유용한 기능"이라며 "이용자들에게는 손쉬운 예약 경험을, 비즈니스 파트너들에게는 매출 확대 및 고객 관리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강화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 기자 사진 배한님 기자

이 기사 어땠나요?

이 시각 많이 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