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임직원 사내벤처 육성 나선다

김평화 기자 기사 입력 2023.12.07 10:50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공유하기
글자크기
롯데건설이 주최한 사내벤처 워크숍에서 한 직원이 발표하고 있다./사진제공=롯데건설
롯데건설이 주최한 사내벤처 워크숍에서 한 직원이 발표하고 있다./사진제공=롯데건설
롯데건설이 자사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사내벤처 사전 교육 프로그램과 아이디어 구체화 워크숍을 진행했다고 7일 밝혔다.

사내벤처는 임직원이 사업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회사의 지원을 받아 사내에 자율적이고 독립적인 조직을 운영하는 것이다. 이번 교육 프로그램은 사내벤처 운영에 앞서 임직원의 창의적 조직문화 형성과 사내벤처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더인벤션랩과 함께 진행한 이번 교육은 △사내벤처 출신 스타트업 웍스메이트의 김세원 대표 특강 △사내벤처 및 스타트업의 이해 강의 △비즈니스모델(BM) 수립 강의 △아이디어 구체화 워크숍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더인벤션랩은 기업 맞춤형 교육뿐만 아니라 오픈이노베이션 프로젝트를 통해 유망 초기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초기 투자를 집행하는 스타트업 육성 전문기관이다.

사내벤처 교육프로그램에 이어 개최한 워크숍은 지난달 24일·이달 1일 이틀간 진행됐으며 직원들이 팀을 이뤄 다양한 아이디어를 직접 도출하고 구체화하는 과정으로 이뤄졌다.

특히 아마존사의 혁신 경영방식인 제품 중심의 사고에서 벗어나 고객 중심의 사고로 아이디어를 실현하는 '거꾸로 일하기'에 대해 고민하고 결과물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내년 사내벤처 제도를 본격화할 예정으로, 이번 교육을 통해 사내벤처 운영에 있어 임직원의 자율적 참여를 끌어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신사업 활성화와 창조적 조직문화 형성을 위한 사내벤처 육성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기자 사진 김평화 기자

이 기사 어땠나요?

이 시각 많이 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