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부·장 스타트업 모여라…100개 기업 한자리서 발전방안 논의

김성휘 기자 기사 입력 2023.11.09 13:00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공유하기
글자크기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안은나 기자 =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유의동 국민의힘 정책위의장이 8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컴업(COMEUP) 2023에서 아랍에미리트(UAE) 부스를 둘러보고 있다. 2023.11.8/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서울=뉴스1) 안은나 기자 =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유의동 국민의힘 정책위의장이 8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컴업(COMEUP) 2023에서 아랍에미리트(UAE) 부스를 둘러보고 있다. 2023.11.8/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국내 대표적 소재·부품·장비 분야 스타트업 100곳이 한 자리에 모여 투자업계 및 수요기업 관계자들과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9일 서울 노보텔엠버서더 동대문에서 '소부장 스타트업 100 브릿지 데이'를 열었다고 밝혔다.

정부는 소재·부품·장비 분야 창업기업을 발굴, 육성하기 위해 지난 2020년부터 올해까지 100개사를 선정했으며 기업당 최대 2억원의 사업화 자금을 지원해 왔다. 이날 브릿지 데이는 이들 100개사가 한자리에 모여 기업간 연대를 다지고 정보를 나누는 교류행사다.

이날 수입의존 제품의 국산화 성과를 보인 아이코어, 위드멤스 등 창업기업 5개사와 이들을 지원하는 데 공적이 있는 유공자 3명을 포상했다. 아이코어는 머신비전 기술, 위드멤스는 MEMS(미세전자기계시스템)에 특화돼 있다.

반도체 생산의 핵심공정인 포토레지스트 국산화에 성공한 와이씨켐이 사례발표를 했으며 수요기업인 현대차 (270,000원 ▼1,000 -0.37%), SK에코플랜트 및 투자 관계자 등이 함께 질의응답을 진행했다.

박용순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정책관은 "소재·부품·장비 산업은 미래 신산업의 핵심요소"라며 올해 본격 시작하는 '초격차 스타트업 1000+(플러스) 프로젝트'를 통해 신산업 분야 소재·부품·장비 스타트업 지원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이 기사 어땠나요?

이 시각 많이 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