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LG 등 사내 테니스 동호회 총출동…'플렉스 팀 테니스 리그' 개최

남미래 기자 기사 입력 2024.04.12 16:00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공유하기
글자크기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인적관리(HR) 플랫폼 '플렉스(flex)'가 기업 테니스 동호회를 위한 테니스 리그 '플렉스 팀 테니스 리그(flex Team Tennis League)'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오는 13일부터 6월까지 매주 주말 서울 서초구 양재동 '플렉스 테니스 클럽 앳 강남'에서 열린다. 토너먼트 방식으로 우승팀을 가릴 예정이다. 삼성전자 (78,300원 ▲600 +0.77%), LG디스플레이 (10,180원 ▼20 -0.20%), SK텔레콤 (51,900원 ▼300 -0.57%), NAVER (182,100원 ▼500 -0.27%), 카카오 (45,450원 ▼350 -0.76%)를 비롯한 74개 기업 테니스 동호회가 참여한다.

장해남 플렉스 대표는 "이번 대회를 통해 회사에서 동료들과 함께 테니스를 즐기는 많은 사람이 원팀으로 하나 되는 계기가 되는 한편, 플렉스 테니스 클럽이 회사 테니스 동호회 간 교류의 장으로 자리매김 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방법으로 보다 다양한 회사에 플렉스를 알리고 소개하기 위한 활동을 지속해서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플렉스는 근태 관리, 급여 정산, 전자계약, 전자결재, 채용, 성과관리 등 기업 인사 관리 전반에 필요한 필수 기능을 하나의 플랫폼에서 운영할 수 있는 통합 HR 플랫폼이다. 10년 이상의 경력을 지닌 전문가들이 진행하는 자문과 급여 대행 서비스도 제공한다. SK (150,100원 ▼1,400 -0.92%), GS (43,100원 ▼350 -0.81%), 한화 (25,900원 ▼50 -0.19%), 카카오 등 대기업 뿐만 아니라 와디즈, 세탁특공대, 백패커스, 리벨리온을 포함한 많은 국내 스타트업들을 고객사로 두고 있다.

플렉스  
  • 사업분야경영∙인사관리, IT∙정보통신
  • 활용기술빅데이터
  • 업력***
  • 투자단계***
  • 대표상품***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플렉스' 기업 주요 기사

관련기사

이 기사 어땠나요?

이 시각 많이 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