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쉘·에너자이저에 전력제품 납품' 씨더코퍼레이션, 3억원 투자 유치

남미래 기자 기사 입력 2024.03.29 11:00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공유하기
글자크기
에너지 기술 스타트업 씨더코퍼레이션은 어나더브레인,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으로부터 3억원 규모의 시드투자를 유치했다고 29일 밝혔다.

2021년 설립한 씨더코퍼레이션은 글로벌 석유·에너지기업 쉘(Shell)과 에너지 솔루션 기업 에너자이저(Energizer)와의 지적재산(IP) 협업을 통해 마이크로 인버터 기술을 적용한 파워뱅크, 자동차 점프스타터, 멀티탭 등 다양한 제품군을 제조·유통하고 있다.

회사 측은 투자자로부터 제품 기획 단계부터 해당 제품의 필요한 브랜드를 라이센싱해 제조하고 코스트코 등 대형 유통사, 글로벌 파트너사 등을 통해 유통까지 하는 점을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매출은 8억원이며, 올해 예상매출은 약 20억원이다.

장민석 어나더브레인 대표는 "씨더코퍼레이션은 세계적인 브랜드와 파트너십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며 "이를 바탕으로 많은 혁신적인 제품을 개발하고 지속 가능한 에너지 솔루션 분야에서의 리더십을 확립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광원 씨더코퍼레이션 대표는 "지속적인 기술 혁신과 브랜드 파워를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 진출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관련기사

이 기사 어땠나요?

이 시각 많이 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