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 캠퍼스 24시간 순찰"...SKT '자율주행 AI순찰로봇' 개발

김승한 기자 기사 입력 2023.03.07 10:19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공유하기
글자크기

뉴빌리티·SK쉴더스와 협력...연내 상용화

덕성여대 캠퍼스에서 ‘AI순찰로봇’ 시범 테스트하는 모습. /사진=SK텔레콤
덕성여대 캠퍼스에서 ‘AI순찰로봇’ 시범 테스트하는 모습.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 (51,800원 ▼100 -0.19%)은 자율주행 배달로봇 업체 뉴빌리티, 융합보안 서비스 업체 SK쉴더스와 '자율주행 AI(인공지능) 순찰로봇'을 공동 개발해 사업화에 나선다고 7일 밝혔다.

자율주행 AI 순찰로봇은 자율주행 로봇이 지정된 구역을 계속 움직이며 모니터링하고, 특이 상황 감지 시 관제센터에서 보안요원을 출동시키는 보안·경비 서비스다.

이를 위해 이날 3사는 SK쉴더스 삼성동 사옥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SK텔레콤 AI 영상인식과 전송기술을 뉴빌리티가 자율주행 로봇기술 및 원격관제 솔루션에 적용하고, SK쉴더스의 보안 솔루션, 영업 인프라를 활용해 AI 순찰로봇 서비스의 효율성을 점검한다.

3사는 24시간 모니터링 수요가 있고 CCTV 사각지대가 많은 학교, 공장,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순찰로봇 시장성을 검토하고 있다.

AI 순찰로봇은 설정된 공간을 자율적으로 주행하며 24시간 영상 모니터링 및 경고방송이 가능해 치안 강화 및 시설 관리 보조수단으로 보안시장에서 주목하고 있다.

3사는 지난달 22일부터 덕성여대에서 AI 순찰로봇을 시범 테스트 중이다. 이달 10일까지 시범 테스트를 마무리한 후, 학교 보안인력과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만족도 및 추가 필요사항 등을 조사해 AI 순찰로봇 서비스를 보완할 계획이다.

3사는 이번 덕성여대 시범 테스트 결과를 토대로, 3월 말까지 AI순찰로봇 서비스 상품화를 위해 필요한 스펙과 기능을 확정할 계획이다. 이후 공동 개발을 위한 각 사의 역할과 개발비용 분담 방안, 사업모델 등을 담은 본계약을 2분기 내에 체결하고 연내 상용화 서비스를 출시할 방침이다.

뉴빌리티  
  • 사업분야모빌리티
  • 활용기술스마트카, 빅데이터
  • 업력***
  • 투자단계***
  • 대표상품***


최낙훈 SK텔레콤 인더스트리얼 AIX(인공지능전환) CO(컴퍼니)담당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대학 캠퍼스를 넘어 아파트단지, 산업현장 등 다양한 일상 속 공간을 자율주행로봇으로 안전하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뉴빌리티' 기업 주요 기사

  • 기자 사진 김승한 기자

이 기사 어땠나요?

이 시각 많이 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