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그램' 들어갈 온디바이스AI, 스타트업이 개발한다

고석용 기자 기사 입력 2024.03.21 10:00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공유하기
글자크기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온디바이스AI 솔루션을 활용하기 위해 AI CPU를 탑재한 2024년형 LG 그램/사진=LG전자 제공 /사진=(서울=뉴스1)
온디바이스AI 솔루션을 활용하기 위해 AI CPU를 탑재한 2024년형 LG 그램/사진=LG전자 제공 /사진=(서울=뉴스1)
LG전자,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인텔코리아 등 글로벌 대기업들이 온디바이스AI(인공지능) PoC(기술검증)을 진행할 스타트업들을 모집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1일 서울 강남구 조선팰리스 호텔에서 LG전자 (93,500원 ▼2,900 -3.01%),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인텔코리아와 함께 '온디바이스AI 초격차 챌린지' 출범식을 열고 관련 스타트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시스템반도체 분야에서 추진한 '팹리스 초격차 챌린지'에 이은 두 번째 챌린지 프로그램이다.

온디바이스AI는 데이터센터 등 클라우드 서버와 인터넷 연결 없이 개별 기기에서 작동되는 AI다. 가전, 로봇 등 다양한 분야에서 AI가 활용되기 시작하면서 글로벌 시장에서 온디바이스AI 관련 기술 개발 경쟁이 치열하게 전개되고 있다.

중기부는 이번 챌린지를 통해 유망 AI스타트업과 LG전자 등 글로벌 대기업을 연결해 서비스 및 장비를 PoC(기술검증)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모집 분야는 △온디바이스AI 탑재 컴퓨터(PC) △온디바이스AI 응용 △자유 제안 등 3가지로 창업 10년 이내 스타트업이면 신청할 수 있다. 중기부는 PoC 등 협업 비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LG전자는 협업을 통해 성과가 우수한 스타트업의 온디바이스AI기술을 향후 출시할 LG노트북에 탑재하기로 했다. 단순 PoC에 그치지 않고 실제 오픈이노베이션 성과를 내겠다는 설명이다.

이날 챌린지 출범식에는 오영주 중기부 장관, 장익환 LG전자 BS사업본부장, 권명숙 인텔코리아 사장, 조원우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 이세영 생성AI스타트업협회 회장(뤼튼테크놀로지스 대표), 관련 스타트업 대표 등 100여명이 참여했다.

오영주 중기부 장관은 "AI는 시스템반도체 등 신산업 분야와 밀접하게 연관이 있어 글로벌 시장에서 영향력과 중요성은 더 커질 것"이라며 "우리나라의 우수한 AI 스타트업이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추고 주도권을 확보할 수 있도록 이번 챌린지와 같은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온디바이스 AI 초격차 챌린지' 공고 세부 내용은 K-스타트업 포털과 중기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중기부는 이번 챌린지를 계기로 생성AI스타트업협회와 LG전자 등이 참여하는 'AI 스타트업-대기업 상생협의회'를 구성하고 정기적인 소통을 통해 협업과 상생 방안을 논의해나가기로 했다.

뤼튼테크놀로지스  
  • 사업분야교육, IT∙정보통신
  • 활용기술인공지능, 빅데이터
  • 업력***
  • 투자단계***
  • 대표상품***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뤼튼테크놀로지스' 기업 주요 기사

이 기사 어땠나요?

이 시각 많이 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