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드론, 미국·캐나다·일본에서 날았다…해외수출 144억

방윤영 기자 기사 입력 2023.12.19 08:55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공유하기
글자크기
지난해 5월  인천 연수구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2023 대한민국 드론·UAM(도심항공교통) 박람회에서 열린 제1회 세계드론축구대회(FIDA World Championship)에 참가한 선수들이 열띤 경기를 펼치고 있다. /사진=뉴스1
지난해 5월 인천 연수구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2023 대한민국 드론·UAM(도심항공교통) 박람회에서 열린 제1회 세계드론축구대회(FIDA World Championship)에 참가한 선수들이 열띤 경기를 펼치고 있다. /사진=뉴스1
국내 드론기업이 올해 해외 수출액 144억원을 달성했다. 주요 수출국은 미국·캐나다·일본·영국·프랑스 등 드론 선진국이다.

19일 국토교통부와 항공안전기술원에 따르면 올해 국내 드론기업은 드론 라이트 쇼 기체, 태양광 감시 서비스, 건축 현장 관리 시스템, 드론 스테이션·데이터 플랫폼, 드론 축구 장비 등 기체와 부품, 소프트웨어뿐만 아니라 드론 활용 서비스까지 수출했다. 비율로 보면 △드론 기체 80% △부품 등 하드웨어 8% △소프트웨어 1% △서비스 11% 등이다.

수출기업은 신산업 분야에 도전해 꾸준히 기술을 발전시켜 온 중소기업들로 그 성과와 의미가 크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국토부는 그동안 드론기술 상용화 지원사업과 해외진출 지원사업을 통해 우수기업을 지원해왔다. 올해에만 드론기업들과 함께 해외 드론 로드쇼를 4회 개최하고, 세계적 규모의 미국 드론 박람회(C-UAV EXPO)에도 K-드론 대표단을 꾸려 참가했다.

김영국 국토부 항공정책관은 "내년에도 해외수출이 더욱 확대할 수 있도록 '대한민국 드론박람회'(내년 5월)에 폭넓은 해외 인사를 초청할 계획"이라며 "해외 드론 로드쇼를 통해서도 국내 기업의 드론 제품과 서비스가 판매되고 우수한 K-드론 체계 전반이 수출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기자 사진 방윤영 기자

이 기사 어땠나요?

이 시각 많이 보는 기사